Stewart Cima Screen 도입

audio 와 Home theater 2017.03.14 10:44

Runco LS12D 3 판식 DLP 프로젝터를 들여 놓고 업글 병이 도져 결국 스크린의 최고봉이라고 하는 스튜어트사의 제품을 들여 놓았습니다.

처음에는 오랜 명성을 지닌 스튜어트테크 1.3 을 도입할라고 했으나 광량이 충분하고 100% 잔광 처리가 미흡하여

0.8 게인의 TiburonG2 Cima 를 선택하였습니다. 그레이 계통의 스크린입니다.

그간 윤씨네의 렉스비젼 액자형을 잘 써왔습니다. 지금 장터에 내놓은 가격의 20 배 정도의 차이지만

 실제 영상 차이는 그리 많지 않습니다. 가성비로는 윤씨네 스크린이 참 훌륭합니다.

 

달라진 점은 균일도가 좋아지고 백색의 뻐침이 좋아 화면이 더 다이나믹하고 시원하게 보인다는 점.

그리고 색감이 다소 품위있고 블랙이 좀 더 가라않아 화면에 몰입 할 수 있을 것 같다는 점 정도입니다.

 

조만간 새로운 스크린에 맞추어 캘리브레이션 하면 영상쪽은 별로 욕심이 없을 것 같습니다.

넓은 방으로 시원한 2.35:1 화면을 갖고 싶다는 것 이외에는 ...

 

신고

현존 최고의 4K 프로젝터와 최상의 4K UHD 블루레이 타이틀 감상

audio 와 Home theater 2017.02.18 09:42
pdated at 2017-02-18 09:23:55  69

 2월 18일 토요일  여의도에 있는 HMG 시청실 황대표님의 양해를 

얻어 제가 속해 있는 LDM 회원 몇 분과 현재 최고의 4K UHD 블루레이  타이틀

은 무었인가 그 화질을 HMG 시청실에 있는 소니 4K    VPL-5000ES 레이져 광원을 

이용한 프로젝터를 통해 확인 하는 기회를 가졌습니다.

 

결과는 imax로 촬영된 Rocky mountain Express 입니다. 4K 가 갖는 모든 중요 요소를 

남김없이 보여 주었습니다. 

 









공연 실황으로는 피가로의 결혼을 4K로 촬영한 것인데 공연물에서도 이렇게 좋은 영상을 

보여주는 구나 하고 감탄을 했습니다. 인물의 표정의 디테일 , 뒷배경의 섬세한 무늬 등..

 


 

 


영화로는 현재 출시 된 약 100여종 ( 그렇게 많이 나온지는 몰랐습니다. ) 를 거의 전부 소장하고 계신

백* 회원의 추천으로 Inferno , sally, Magnifiient 7 등 몇 몇의 중간 장면 몇 곳을 보았습니다만

록키 마운틴 익스프레스의 화질에 밀려서 ..

참고로 화면은 190인치 인데도 광량이 많아 70% 정도만 사용하도록 세팅 되어 있다고 합니다. 

레이져 광원의 우수성을 확실히 볼 수 있는 기회였습니다.

 


 


 


 

 

이 기회에 회원들이 보유한 여러 4K 플레이어가 모두 동원 되었습니다.  삼성, 파나소닉, 오포 203 , 오포 203 튜닝 ( 리니어 전원 +OCXO clcok 업그레이드 ) 그리고 4K 파일 플레이어를 위해 실드가 

사용 되었습니다. 플레이어 마다 화질이 경향이 다소 다른데 가장 혼란스러웠던 것은 기기마다

HDR 화면의 설정과 프로젝터가 이에 대한 정보를 받아 들이는 것 이었습니다.

 

그래도 그 중 오포 203 이 HDR 설정에 대한 관용도와 선택의 폭이 넓었습니다.

회원 중에는 HDR 무용론에 대한 주장도 강했고요. 

결과적으로 가장 좋은 화질을 보여 준 것은 록키 마운틴 익스프레스가 HDR 처리가 된 것임데도 

불구하고 SDR로 설정하여 볼 때가 가장 좋다는 모두의 의견 일치로 이 세팅으로 하여 전편을 모두 

감상 했습니다.  이 것에 시청에 사용한 기기는 튜닝된 오포 203 기기 였고요




오는 3.3~5일 까지 Koex 에서 열리는 2017 멜론 서울 국제 오디오 쇼의 HMG 부스에서 

이번 기기 조합으로  Rocky mountain Express의 영상을 보실 수 있다고 합니다.

 



신고

Runco LS 12D 3 판식 DLP 프로젝터 2 달 사용기

audio 와 Home theater 2017.02.07 10:46

Runco LS 12D 3 판식 DLP 프로젝터를 설치 한지 거의 달이 넘어 갑니다.

 

최근에 에 대한 관심이 많은 것 같아 사용자로서 몇 가지 경험한 것을 적어 보겠습니다.

 

우선 저의 프로젝터 이력은 90년대말에 소니 LCD 프로젝터로 입문하여 년 정도 보다가 당시 보던 일본 HIVI 잡지에 3관식 프로젝터에 대한 칭찬과 관심이 많아 미국에서 상태 좋은 중고로 소니사의 인치 관식 프로젝터인 D50Q를 2001년경 설치 했습니다.

 

역시 3관이 보여주는 화질은 차원이 달랐습니다특히 색상과 뭐라고 할까요 그림의 때깔이라고 표현해야 하나 하여튼 그 무엇이 3관식 프로젝터를 좋아하지 않을 수 없는 매력을 주었습니다그 이후 9인치 마퀴 9500 LC중 상태 좋은 것을 선별하여 구입한 다음 3관의 컬러링 리니어 전원 개조 및 디지털 입력 보드로 교체 등 업그레이드 및 개조 작업을 거치면서 정말 명품으로 태어 났습니다영화 동호인 모임인 LDM 회원중 같은 계열인 Madrigal MP 9과 같은 마퀴 9500를 가진 분 합하여 3명이 열심히 개조도 하고 그 우수한 화질로 막 전개된 풀 HD 블루레이의 화질을 즐기곤 했습니다홈 시어터 취미 생활 중 가장 흥미롭게 또 새로운 가능성을 즐기던 시대가 아니었나 생각합니다.

 

 

 

그러나 관식 프로젝터는 부품수가 너무 많은데다 초고압이 걸리다 보니 고장이 많고 메인터너스가 복잡한 것이 아주 치명적 결점입니다.

 

또한 영화 보기 전에 3관의 포커싱을 다시 맞추어 주는 작업을 해야 좋습니다. ( 포커싱이 조금씩 틀어지기 때문 ). 그래서 Madrigal MP 9 프로젝터를 가진 한 동호인은 관 사용 시간의 절반이 포커싱 맞추기 및 메인터넌스 하는데 소비 했다고 우스개 소리를 할 정도 였습니다.

 

 

마퀴 9500 LC에 대핸 개조/메인터넌스/업그레이드 과정은 제 블로그에 상세히 써 놓아서 지금도 그 시절무슨 작업을 했는지 잘 기억이 납니다. (

 

예비 보드도 사 놓고 전공이 전자공학에 진공관 앰프 등 앰프 자작을 30년 이상 해서 웬만한 것은 직접 고치고 개조할 수 있음에도 불구 하고 3관식 프로젝터를 킬 때 마다 항상 불안한 감은 여전 했습니다그리고 그 무게와 덩치에 대한 위압감도 컷고..

 

정성어린 보살핌에도 불구하고 보드 하나가 고질적으로 고장이 자주 나는 바람에 2008년경 삼성에서 나온 DLP프로젝터로 바꾸었습니다 하지만 관식 프로젝터가 주는 그 고상한 색상과 품위는 나오지 않아 항상 굶주린 느낌을 지울 수 없었읍니다그 이후 블랙이 좋다는 JVC로 갈아타 X-3 를 거쳐 X-55를 썻습니다.

 

2013년경 Runco 공식 수입 대리점인 GLV로 부터 LS 3 판식 DLP 프로젝터인 10i 가 상태 좋은 중고로 나온 것이 있다면서 제의가 왔을 때 당시 1500만원이라는 가격 때문에 망설이다 그 기회를 놓쳤는데 지금 생각하면 그 때 바로 구매 했어야 했었다고 생각합니다.

 

며칠 망설이는 동안 그 기회를 놓쳤는데 3-4년간 판식 DLP가 주는 환상적인 화질로 영화을 볼 수 있는 기회를 놓친 셈입니다흘러간 세월이 아쉽다는 생각이 지금은 많이 듭니다.

 

어째든 작년말 3D 까지 지원하는 Runco LS 12D 3 판식 DLP 프로젝터를 도입하게 되었습니다.

 

일반 45평 아파트의 한편을 리모델링하여 오디오 룸으로 병용하는 제 방에는 구조상 110 인치 16:9 화면이 한계입니다그래서 액자형 스크린 (윤씨네 제품으로 게인 1.0 짜리 화이트 입니다. ) 을 사용하며 거의 완전한 암막 처리가 되어 있어 밝은 대낮에도 제 방은 칠흙같은

어두움을 얻을 수 있습니다.

잘 조정되고 업그레이 된 인치 마퀴 9500LC 3관식 프로젝터와 비교하여 Runco LS 12D 3 판식 DLP 프로젝터를 사용한 느낌은 다음과 같습니다.

 

좋은 점

 

비교 불가한 밝기와 이에 따른 화면의 압도적인 펀치력

디지털 방식이 주는 풀 HD 해상도와 정세감

포커싱 맞춤 등이 필요 없이 바로 영화 보기에 몰입 할 수 있는 점

메인터넌스 거의 필요 없음.

- 3D 시청 가능

 

아쉬운 점

 

영상의 착 가라않으면서 품위있게 고급스러운 점 말로는 표현이 불가한 그 무언가의 때깔이라고 해야 하나 하여튼 표현이 어려움 )

 

절대적 블랙 거의 JVC 수준으로 가라 않으나 관식이 주는 칠흙같은 절대 블랙과는 아직 차이가 있음 아주 약간 아쉬움 정도 )

 

색상 표현력은 거의 비슷한 수준임이것이 Runco LS 12D 3 판식 DLP 프로젝터가 주는 최대의 장점 같음 색상을 유려하게 채도 높게 표현하는 것은 Runco LS 12D 3 판식 DLP 프로젝터가 오히려 약간 좋은 느낌 다른 디지털 프로젝터에서는 참으로 느끼기 요소 입니다.

 

또 과거 필름으로 찍은 영화 예를 들면 60-70년대 영화 )도 Runco LS 12D 3 판식 DLP 프로젝터로 보면 필름 그레인 등이 자연스럽게 나타나면서 유려한 색상과 함께 보여주어 또다른 좋은 점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Runco LS 12D 3 판식 DLP 프로젝터는 처음 부터 홈 시어터용으로 설계 되었기 때문에 집에서 사용하기 좋습니다. 150-200 인치 정도의 시네마스코프 화면 (2.35:1 ) 에 게인 1.0~1.3 정도의 것이 가장 좋은 조합이라 생각 됩니다. 밝기가  2200루멘으로 넓은 홈시터용으로 좋은 밝기 입니다.


원래 주 타켓이 헐리우드 배우들의 자택의 홈 시어터를 겨낭하여 만들어졌다고 합니다. 5~7 인 정도가 함께 보는 홈 시어터에 최적한 한 듯 합니다.

 

이상적으로는 함께 판매되는 독일 슈나이더사에서 나온 아나몰픽 렌즈 모듈 전동식)과 결합하면 최고 일 겁니다. ( 이 렌즈 하나가 거의 만불이라고 들었습니다. )

 

제 환경에서 다행스러운 것은 표준 촛점의 렌즈로 110 인치 화면을 전반사 거울 없이 직접 투사하여 꽉 채울 수 있다는 것입니다.

 

단초점 렌즈도 있으나 표준 초점 렌즈 보다 정확도가 떨어집니다이상적으로는 장초점 렌즈가 가장 왜율이 적다고 들었습니다.

 

렌즈가 왜 중요하냐고 의문이 드는 분도 있겠지만 카메라의 명품렌즈인 짜이스나 라이카 렌즈를 사용하느냐 아니면 번들 프라스틱 렌즈를 사용하는냐에 따라 사진의 품질이 달라지듯이 크로젝터의 렌즈도 매우 중요합니다.

 

Runco LS 12D 3 판식 DLP 프로젝터의 좋은 점이 렌즈가 아주 우수한 것을 사용한다고 합니다여담이지만 같은 4K 프로젝터인 소니 VPL-VW520ES와 VPL-VW320ES 와 VPL-VW1100ES의 가격이 거의 배 차이 나는데 핵심인 3판식 LCD 칩은 같지만 왜 가격차이가 나느냐 그 이유가 바로 렌즈의 차이이다” 라고 합니다.

 

VPL-VW1100ES는 석영 유리 재질의 렌즈인데 반하여 VPL-VW520ES와 VPL-VW320ES는 플라스틱 렌즈라고 들었습니다.(실제로 그런지는 확인 해보지 못했습니다.)

 

실제 VPL-VW1100ES로 업그레드 한 친구한테 사용 소감을 물었더니 상당한 화질 차이가 난다고 하면서 4K의 진짜 화질을 보려면 그 만큼 렌즈가 우수해야 한다고 주장 하는 것을 들었습니다.


또한 좋은 프로젝터이라면 더욱 더 주기적으로 전문가와 전용 기기를 이용하여 영상의 여러 파라미터를 

맞추어 놓아야 합니다.  다행히 LDM 회원 분 중에 전문가 이상의 실려과 기기를 가진 분이 있어 이들의 도움을 받고 있습니다.

 

캘리브레션 전과 후의 차이는 현격한 영상차이가 있습니다. 경험적으로 JVC DILA의 경우 그 차이가 현격했습니다.

 

 

현재 사용하는 플레이어는 oppo 105 메인 보드를 개조 하여 메인 보드의 5개의 local switching regulator 부분까지 모두 리니어 전원을 붙인 개조품으로는 끝가지 가본 기기입니다.

 

당연 OCXO/TCXO clock 보드와 함께 채널 스테레오 DAC 보드도 설치하여 디지털 음악 파일 재생용으로도 별도의 멀티 앰프 오디오 시스템과 같이 사용합니다사진에서 보는 바와 같이 케이스도 없이 사용합니다만 화질은 최고라고 생각하고 만족하면서 보고 있습니다.

 

어째든 이래 저래 잡담 처럼 그간의 사용기와 개인 소감을 적었습니다.

극히 개인적인 소감입니다. ) 



신고

for searching best quality video blu ray player

audio 와 Home theater 2016.12.25 10:39

 The BD player with the highest image quality is known to be DENNON A1UD (or the same model, the Marantz 9004), but it has a lots of limitation in use, such as restricting the reproduction of the file on the hard disk.

 

One time before, I tried to buy this and tried to modify it for better performance. but it is not module type construction, so I gave up.

 

I heard Pioneer UDP LX-88 is quite good for picture quality so I baught and used it for about a week and compared it with existing my modified OPPO 105. However, I found out it is not better than modified OPPO 105. So I sold it to another person.

 

So, we made further modifications to supply all parts of OPPO 105 inside with the full linear clean power to make the maximum performance.

 

the existing modified OPPO 105 has the linear power supply module which supplies a 5V constant voltage power to main board , but small switching DC-DC power supply IC modules in main board makes 1.1V, 1.2V, and 3.3V which is required by the CPU etc. Noise is emitted to the peripheral circuitry, which adversely affects video and sound quality.

 

with this modification, This is completely removed and a pure linear constant voltage is supplied to all parts which has no high frequency noise component.

 

 

 

What's different from the last one is that the particles on the screen are more detailed. It looks like the screen is composed of very fine particles like flour. I can also feel the texture of the surface. For example, it appears in the skin tone of leather jackets and the gloss of metal. The luxuriousness of the dark yellow has come to an impression that I have never felt before.

 

However, this extra modification has unexpectedly improved in audio quality.

 

 

The audio system I use is a 3-way multi-amp system I builet myself.

The pre-amp and the 3-way channel divider are made with transistors and FETs .through this the audio signal is separated into mid, high, and bass frequencies , amplified by 6v6 PP tube power amp for the treble, 2A3 single tueb amp for the middle range, and FET power amplifier for the bass.

 

It is a structure to a 3-way speaker system using the unit of Hartsfield speaker units ,which was known of one of best JBL speaker systems . The sound quality is tuned to produce a deep, spacious, yet comfortable sound rather than modern analytic sounds.

 

Currently, the oppo 203 model which is 4K UHD is coming from United States, but as a result of examining the interior, it seems that it is going to have a slightly unsatisfactory structure compared to Oppo 103 (D) or 105 (D). If you do not really need 4K video, it would be better to just settle in the Oppo 10X series. Especially if you are concerned on audio performance.

 

For reference, the ultimate full linear modification is possible only with Oppo 103 model. The Oppo 103D has Darbee circuitry and the power supply on the main board has changed a bit. Currently, about 9 units are being used in this way with a fully pulled linear power supply, an OCXO clock and a stereo DAC board with a newly built ESS9018 chip.

------------------------------------------------------------------------------


HD DLP 소자 3 매를 사용한 3 판식 프로젝터 Runco LS 12D 모델 프로젝터를 설치한 이우 이에 상응하는 최고의 화질을 내는 블루레이 플레이어를 찾는 노력을 계속하는 중입니다.

 

최고의 화질을 내는 플레이어는 DENNON A1UD ( 또는 실제로 같은 기종인 마란쯔 9004 ) 라고 하는데 별 이견이 없는 것 같습니다. 다만 발매된지가 오래 되었고 하드 디스크에 있는 파일 재생 제한 등 제가 목적하는 바로 사용에는 너무 제약이 많은 것 같아 아쉽습니다.

한 때는 이것을 구입해서 보다 더 나은 성능을 위해 개조 해 볼까 내부 사진을 구해 곰곰히 들여다 보아도 모듈식이 아닌데다 기본적 완성도가 높아 더 이상 손 대 볼 데가 없는 것으로 결론 지었습니다.

 

지난번 포스팅 한 것 처럼 DENNON A1UD 다음으로 화질이 좋다는 말을 듣고 파이오니아 UDP LX-88을 구해서 약 1 주일 정도 기존에 갖고 있던 오포 105 개조 기기와 비교 해 보았으나 오포 105 개조 기기의 화질이 더 마음에 들어 다른분에게 양도 한 후 다시 궁리를 시작하였습니다.

 

앞으로 DENNON A1UD 이상의 궁극적인 화질에 사용성도 편리한 기기를 데논이나 파이오니아에서 나올 가능성은 거의 없을 것 같아 방법을 달리하여 오포 105 개조 기기를 추가로 개조 해서 최고의 성능을 낼 수 있도록 했습니다. 기존 개조 부분에다 더하여 오포 기기의 모든 부분을 풀 리니어 전원으로 공급하는 방식으로 추가 개조를 했습니다.

 

가가는 전원부 모듈이 리니어 방식으로 5V 정전압 전원을 공급하지만 이 것이 다시 메인 기판으로 들어 오면 메인 기판에서 필요한 CPU 전원 등으로 1.1V, 1.2V, 3.3V 으로 다시 변환 되는 과정에서 DC-DC 스위칭 동작 IC들에 의해 주변 회로에 고주파 노이즈를 방출 하여 화면 및 음질에 악영향을 줍니다. 이것을 완전히 제거하여 모든 부분에 리니어 정전압 회로에 의해 고주파 노이즈 성분이 없는 순수한 전원을 공급하는 방식입니다.

 

그러자면 전원 트랜스포머 부터 다시 설계하고 상당 부분을 다시 만들어야 합니다. 다행히 오포 103 용으로 수요가 있어 만들어 놓았던 PCB 등을 이용하여 이번에 완성하였습니다.

 

제가 혼자 사용하는 케이스가 없는 오포 105 기판에다 설치해서 외관은 볼품 없지만 성능은 또 한번 도약을 했습니다.

 

지난번과 달라진 점으로는 화면의 입자가 더욱 세밀해 졌습니다. 밀가루와 같이 아주 고운 입자들로 화면이 구성된 것 처럼 보입니다. 또한 표면의 질감을 잘 느낄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가죽 재킷의 번들 거림과 금속의 광택 등에서 잘 나타 납니다.‘

 

색채 표현력도 작으나마 더 순수하게 표현하는 것 같습니다. 짙은 노란색의 그 고급스러움은 지금까지 느껴 보지 못한 감동으로 다가왔습니다.

 

그런데 이번 개조은 예상외로 오디오 적인 면에서 더욱 더 확실한 개선 효과를 가져 왔습니다.

 

오디오쪽은 정말 알수가 없는 미묘한 부분이 정말 많은 것 같습니다.

 

사용하는 오디오 시스템은 제가 만든 3 웨이 멀티 앰프 시스템입니다.

트랜지스터와 FET를 사용한 프리앰프와 3 웨이 채널 디바이더에 중음, 고음 ,저음으로 분리되어 각각 고음은 6v6 PP, 중음은 2A3 single, 저음은 FET 파워 앰프로 가서 증폭 되어

JBL의 최고 명기 였던 Hartsfield 스피커의 유니트를 사용한 혼형 3웨이 스피커 시스템으로 가는 구조입니다. 음질 성향은 현대의 분석적인 음 보다는 깊고 넓으면서도 편안한 소리를 내도록 튜닝 되었습니다.

 

 

현재 4K UHD가 되는 oppo 203 모델이 미국에서 배송 대행으로 오는 중이지만 내부를 살펴 본 결과 오포 103(D)이나, 105(D)에 다소 아쉬운 구조로 가는 것 같아 기대를 하지 않고 있습니다. 오디오 적이나 4K 영상을 꼭 필요로 하지 않는 경우는 그냥 오포 10X 계열에 안주 하는 것이 더 좋을 것 같습니다. 특히 오디오 쪽의 성능을 중시하는 경우는 더 그렇습니다.

 

참고로 위와 같은 궁극적인 풀 리니어 개조는 오포 103 모델만이 가능합니다. 오포103DDarbee 회로가 들어가 메인 기판에 전원 공급 부분이 다소 바뀌어서 입니다. 현재 9대 정도가 이런 방식으로 완전 풀 리니어화 된 전원 공급과 OCXO 클럭 및 새로이 제작된 ESS9018 칩을 사용한 스테레오 DAC 기판이 장착되어 개조되어 사용 중입니다.

 

 

 

 

--------------------

I reently installed the state of art 3 DLP Runco LS 12D model projector( 3D).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