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노르웨이 트레킹 2

해외 여행 및 트레킹 2019.09.08 14:30

가장 아름다운 곳에 위치한 Rullestad Camping cottage에서의 여명

앞에 여유롭게 흐르는 시냇물가에 위치하고 있다. 

Oda로 가는 길 중에 만난 폭포. 비가 많이 오는 곳이어서 많은 폭포를 만날 수 있다. 이곳도 엄청난 수량

4개의 폭포를 지나는 휴즈 달렌 계곡 첫번째 폭포

두번째 폭포 

휴즈 달렌 트레킹은 이끼 낀 돌과 노르웨이 숲 사이로 걸어 가는 맛이 좋았다.

제 3 폭포 근처에서 만난 양떼 

세번째 폭포 

야생 블루베리가 많이 열려 있어 잠시 비타민 C 보충

트레킹의 종착점인 4 번째 폭포에 도착
4번째 폭포 앞에서의 점프 샷
족탕 시도. 그러나 너무나 찬 온도에 바로 나와야 했다.

나도 멋지게 다시 한번 

양고기 스테이크와 야채 샐러드를 중심으로 한 Cottage에서의 저녁 식사 차림. 김치와 밑반찬도 함께 

가장 긴 트롤통가 트레킹에서 가장 힘든 4 Km 를 줄여준 P3 주차장. 하루에 30대만 주차가 가능. 인터넷으로 사전예약해서 많은 에너지와 시간을 아낄 수 있었다. 28Km에서 20Km , 총 11시간 이상의 산행 시간을 여유있는 9 시간으로 단축 가능하였다.

P3에서 주차를 못할 경우 P2 주차장에서 셔틀 버스를 탈 수 있다. ( 길게 줄을 서야 하지만 )

들머리에서의 단체 기념 사진

합번 정도의 크게 오름을 오르고 난 이후는 대부분 황량한 평지 구간을 걷게 되낟. 
비상 대피소 앞에서 잠시 휴식을 취하며 . 햇볕을 만끽
트롱통가 바위에서의 인증 샷 들